2020.07.10 (금)

  • 흐림속초22.3℃
  • 흐림22.9℃
  • 흐림철원20.8℃
  • 흐림동두천21.9℃
  • 흐림파주22.7℃
  • 흐림대관령22.2℃
  • 구름조금백령도25.6℃
  • 비북강릉22.9℃
  • 흐림강릉24.0℃
  • 흐림동해20.7℃
  • 흐림서울25.5℃
  • 구름많음인천25.6℃
  • 흐림원주26.7℃
  • 비울릉도21.2℃
  • 구름많음수원27.6℃
  • 구름많음영월26.8℃
  • 구름많음충주27.5℃
  • 구름많음서산29.6℃
  • 흐림울진21.9℃
  • 구름많음청주27.4℃
  • 구름많음대전27.3℃
  • 구름많음추풍령23.2℃
  • 흐림안동25.6℃
  • 구름많음상주24.4℃
  • 비포항23.3℃
  • 구름많음군산28.5℃
  • 흐림대구25.7℃
  • 구름많음전주28.5℃
  • 비울산23.0℃
  • 비창원23.3℃
  • 흐림광주27.6℃
  • 흐림부산23.3℃
  • 구름많음통영26.2℃
  • 구름많음목포24.1℃
  • 구름많음여수25.5℃
  • 박무흑산도23.8℃
  • 맑음완도24.3℃
  • 구름많음고창28.7℃
  • 구름많음순천26.8℃
  • 구름많음홍성(예)29.1℃
  • 구름많음제주26.5℃
  • 구름조금고산24.1℃
  • 구름많음성산26.1℃
  • 구름조금서귀포24.6℃
  • 구름많음진주27.5℃
  • 구름많음강화23.1℃
  • 구름많음양평27.4℃
  • 구름많음이천28.1℃
  • 흐림인제21.5℃
  • 흐림홍천25.4℃
  • 구름많음태백21.7℃
  • 구름많음정선군28.0℃
  • 구름많음제천27.6℃
  • 구름많음보은25.8℃
  • 구름많음천안26.8℃
  • 흐림보령28.1℃
  • 구름많음부여29.2℃
  • 구름많음금산26.6℃
  • 구름많음28.3℃
  • 구름많음부안29.0℃
  • 구름많음임실28.0℃
  • 구름많음정읍27.8℃
  • 구름많음남원29.6℃
  • 구름많음장수27.8℃
  • 구름많음고창군26.8℃
  • 구름많음영광군27.3℃
  • 구름많음김해시24.5℃
  • 구름많음순창군29.3℃
  • 구름조금북창원24.0℃
  • 구름많음양산시25.0℃
  • 구름많음보성군26.7℃
  • 구름조금강진군26.1℃
  • 구름많음장흥26.0℃
  • 구름조금해남23.9℃
  • 구름조금고흥25.5℃
  • 구름많음의령군27.1℃
  • 구름많음함양군29.2℃
  • 구름많음광양시27.1℃
  • 구름많음진도군24.0℃
  • 구름조금봉화25.0℃
  • 구름조금영주25.4℃
  • 구름많음문경27.2℃
  • 구름많음청송군25.6℃
  • 흐림영덕22.5℃
  • 구름많음의성26.6℃
  • 구름조금구미25.1℃
  • 구름많음영천25.4℃
  • 흐림경주시23.4℃
  • 구름많음거창28.0℃
  • 흐림합천26.9℃
  • 맑음밀양23.8℃
  • 구름많음산청27.1℃
  • 구름조금거제23.6℃
  • 구름많음남해26.1℃
국제구조대의 등급화시대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피니언

국제구조대의 등급화시대

오늘날은 스포츠 뿐만 아니라 국가경쟁력, 국가청렴도지수 등도 서열화하여 세계 순위를 발표하고 있다. 이러한 현상은 글로벌화의 일면으로서 지진 등 대형재난 발생시 인도주의 실현과 국위선양을 위해 지원출동을 하고 있는 세계 각국의 국제구조분야도 예외는 아니며 국제구조대의 장비 및 인력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 분류하여 등급화하려는 움직임이 일고 있다.

지난 2005년 3월에 스위스 제네바의 UN본부에서 미국 등 20개국이 참가한 가운데 ‘UN 각국구조대 등급분류 워크숍’을 개최하여 구조, 탐색, 의료, 관리, 조달 등 5개 항목을 통해 각국 구조대를 평가하여 상(Heavy), 중(Medium), 하(Low)의 등급분류기준을 마련하였다.

이는 재난의 효율적인 대응을 위해 철저한 등급분류를 통해 상급 구조대를 재난현장에 우선 투입하며, 비전문 민간구조대(NGO)의 재난현장 투입은 가급적 배제하고자 함이다. 이 기준이 시행되면 인도적인 차원의 구조활동도 각국 구조대의 능력에 따라 현장 활동에 제약을 받게 될 상황이 발생할 수 있다.

최근 인도네시아와 파키스탄의 지진, 미국 뉴올리언스시의 허리케인과 서남아시아지역의 쓰나미 등 대형재난이 빈번히 발생하고 있으며 그 피해의 강도가 높아지고 있는 실정이다. 이와 같은 대규모 재난발생 시, 재난 당사국만의 힘으로 대응하기란 사실상 불가능하여 국제적인 원조를 필요로 하므로 유엔 인도주의사무조정국(OCHA)은 인력, 장비, 자체역량 등이 등록되어 있는 회원국의탐색구조팀(SAR team)에 재난 현지 출동을 요청하게 된다.

유엔 인도주의사무조정국(OCHA)은 1988년 아르메니아 대지진 피해를 거울삼아, 지진과 같은 대규모 재난 발생 시 국제적으로 합의된 절차에 따라 현지활동을 조화롭게 조정 및 수행하고, 국제적인 재난 대응조직 상호 간에 재난대응 경험을 공유, 대응능력을 고양시키고자 비공식 기구로서 1991년 국제탐색구조자문단(INSARAG :International Search and Rescue Advisory Group)을 창설하였다.

INSARAG은 전세계를 3대 광대권역으로 나누어 유럽/아프리카, 미주(남북아메리카), 아시아/태평양 지역그룹의 3그룹으로 편재되어있으며, 현재 총 56개 회원국이 가입되어 활동 중이다. 또한 INSARAG은 구조업무와 관련된 훈련정보관리, INSARAG 가이드라인,OSOCC 가이드라인을 연구하는 상설 또는 임시의 실무작업단을 두고 있다.

또한 각 지역그룹별 연례회의 및 상시적으로 웹상의 논의를 통해 국제적인 재난대응활동의 대비에서부터 출동, 실제대응, 탐색구조임무의 재할당, 임무 중지 및 본국으로의 귀환에 이르는 전단계를 포괄하는 지침인 INSARAG 가이드라인을 현실에 효율적으로 대응하도록 계속적으로 수정, 보완해가고 있다.

우리나라는 1999년에 UN 국제수색구조자문단(INSARAG) 회원국에 가입하였으며 소방방재청 중앙119국제구조대(119 International Search and Rescue Team of the Republic of Korea)가 대만, 이란 지진 등 총 7회의 해외구조출동을 하였고, 2000년 INSARAG 산하 아태지역 의장국으로 선임되어 활동하였다.

대형재난발생시 국제적인 공조체계 강화를 통한 긴급구조, 구호활동과 이를 통한 국위선양을 위해서는 유엔이 요구하는 상급 국제구조대 기준에 대비해야 할 시기이다. 유엔의 상급(Heavy) 구조대 기준을 충족하기 위해서는 재난발생시 구조대 요청  6시간 내 출동하여 48시간 내 현장구조활동에 돌입하여야 하므로 의사결정시스템을 개선하여 파견결정을 신속히 하고, 실질적인 현장대응이 가능토록 구조인력 및 장비와 구호품 등을 수송하기 위한 이송대책(전용기)이 필요하다.

이와 같이, 신속한 국제구조대 파견을 통해 우리나라의 국가인지도를 높이고, 경제규모 세계 10위의 국가위상에 걸맞는 국제구조대활동을 위해서는 국제구조대 등급화시대를 대비해야 한다.

 

 

 

· 배철수
소방방재청  중앙119구조대  대장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